담임목사 코너/목회 다이어리 11

목회자를 위한 커피브레이크 소그룹 인도자 워크숍 둘째 날 풍경

한태욱 커피브레이크 미주대표님과 양춘길 목사님(필그림선교교회)을 강사로 진행되고 있는 '목회자를 위한 커피브레이크 소그룹 인도자 워크숍' 둘째 날 강의(12일)에서는 도입, 관찰, 해석, 적용 질문 만들기 실습과 소그룹 인도자의 태도와 역할, 효과적인 소그룹 성경공부 준비법과 인도법, 상황별 대처의 원리 등을 배웠습니다. 34명의 목회자와 사모님들이 참석한 이번 온라인 워크숍을 통해 각 교회마다 건강한 소그룹이 정착되기를 소망해 봅니다. 섬길 수 있어서 행복합니다.

온라인 사역 강의에서 배운 것

포스트 팬데믹 시대 스마트 목회를 위한 네스트 주최 '온라인 사역' 강의를 큰 은혜 가운데 마쳤습니다. 지난 14일(주일) 미서부 시간으로 주일 오후 4시(동부 7시)에 온라인 Zoom에서 열린 이번 강의에서는 온라인 사역의 목적, 필요, 대상, 방법, 노하우, 전망 등을 조명해 보고, 참여자들의 질의응답으로 풍성한 나눔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총 24분의 목회자와 사모님들이 참여한 가운데 흥미진진한 인도로 수고해 주신 이재환 목사님(새들백교회 온라인 사역 담당, 유튜브 채널 '미국목사 케빈')께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조만간 2차 온라인 사역 강의로 이어지길 기대해 봅니다.

포커싱 리더스를 마치며

"나는 어디서 왔는가? 나는 어디로 가는가? 그곳에 어떻게 가야하나?" 목회자들의 소명을 확립하고 실체화하기 위한 '포커싱 리더스' 8주 코스를 마쳤습니다. 복음, 성장, 개척교회, 네트워크, 파송이라는 5가지 핵심가치를 발견하고 그 가치들 위에 개인소명선언문을 작성하고 실행계획표를 세웠습니다. 3년 전에 처음 작성했던 개인소명선언문의 내용이 점점 구체화되어 가는 것을 느낍니다. 저의 개인소명선언문을 소개합니다. 나는 생수의 근원 되시며 무한 동력 에너지가 되시는 주님과의 친밀한 교제로부터 결코 고갈되지 않는 생명력과 능력을 날마다 공급 받는다. (성경적 목적, 이사야 58:11) 나는 지속적으로 성장하기 위해 늘 배우려는 마음을 갖고 건강한 학습공동체에 참여할 것이다. (성장, 네트워크) 나는 세상이 ..

커피브레이크 인도자 미니 워크샵

목회자들을 위한 커피브레이크 소그룹 인도자 미니 워크샵을 인도했습니다. 1시간 30분이라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경청의 기술과 질문 만들기 워크샵을 갖고 소그룹 인도를 간접적으로 체험해 볼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습니다. 추후에는 미주커피브레이크(대표 한태욱)에서 공식적으로 개최하는 워크샵에 다함께 참여하려고 합니다. 강의에 사용된 파워포인트 자료는 저희 교회에서 세워질 소그룹 인도자 교육에 그대로 사용될 것이며, www.nestministry.com에서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습니다.

신년 특새를 마치고

일주일간 새벽을 깨우며 찬양과 말씀과 기도의 제단을 쌓은 신년특새 '다시 복음 앞에'를 모두 마쳤습니다. 복음의 능력으로 우리의 영혼이 새롭게 되어짐을 체험할 수 있었던 복된 시간이었습니다. 저는 매일 새벽 2시에 일어나서 찬양과 말씀을 준비하며 성도님들을 맞을 준비를 했습니다. 새벽에 뵙는 성도님들의 얼굴이 어찌나 반갑던지요. 코로나로 너나 할 것 없이 모두 힘든 상황임에도 주님께 무릎을 드리는 자리를 지켜주신 신실하신 성도님들께 감사와 사랑을 전합니다. 목요일 새벽에는 김창수 선교사님, 토요일 새벽에는 김영환 목사님께서 귀한 말씀을 전해 주셨습니다. 이번 특새가 특별히 더 좋았던 것은 두 분의 귀한 섬김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한 주로만 그치기에는 아쉽다는 생각이 들었다면 저..

코칭 Intro. 목회자 세미나 참석

"나는 (자유롭고) (열정적이며) (소명을 향해 전진하는) 코치입니다." 12월 27일과 1월 3일 두차례에 걸쳐서 진행된 코칭 Intro. 세미나에 참석했습니다. 개척교회 네트워크 네스트 주최로 열린 이번 세미나에서는 커피브레이크 미주대표로 섬기고 계시는 한태욱 코치님께서 강사로 수고해 주셨으며 목회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좋은 툴인 코칭 기술을 만나볼 수 있었던 뜻깊은 시간이었습니다.

보고 싶다 엘리엇 (Are you available?)

해마다 이맘 때가 되면 생각나는 사건이 있습니다. 저의 목회 인생에 결정적인 영향을 준 사건입니다. 중고등부 전도사 시절 제가 섬기던 교회는 미국교회 건물을 빌려서 예배를 드렸습니다. 매번 예배 때마다 각종 악기와 음향장비를 설치해야 했었고, 예배 후에는 옆 건물 2층에 있는 창고로 옮겨야만 했습니다. 혼자서 하면 1시간 정도 걸리는 힘든 일이지만 사랑하는 청년들의 도움으로 15분이면 마칠 수 있었기에 그리 힘들지는 않았습니다. 12월 어느 주일, 비가 조금씩 오는 날이었습니다. 그날 따라 중고등부 예배에 새로 온 학생들이 몇 명 있었습니다. 예배 후에 그 아이들을 집에 데려다 줘야 했기에 청년들과 젊은 집사님들에게 특별한 부탁을 했습니다. "형제님, 집사님, 오늘 처음 우리 교회에 나온 학생들을 집에 ..

홈페이지 개편

2021년 새해를 맞이하기 전에 개인적으로 꼭 하고 싶었던 일이 있었습니다. 우리 교회 홈페이지를 새롭게 개편하는 것입니다. 온라인시대에 걸맞게 적당한 유연성을 갖추고 글, 사진, 동영상을 자유롭게 게시할 수 있는 아름다운 홈페이지가 드디어 완성되었습니다. 기존에 사용하던 홈페이지는 기능적인 한계로 인해 새로운 게시물을 올리려면 예전 게시물을 삭제해야만 했습니다. 별거 아닌 것 같지만 글이나 사진을 삭제할 때마다 가슴이 아팠습니다. 이번에 완성된 새로운 홈페이지는 글쓰기가 자유롭고 예전 게시물을 유지할 수 있어서 얼마나 감사한지 모릅니다. 게다가 100% 무료라 마음의 무게도 가벼워 졌습니다. 이제부터는 은혜롭고 유익한 콘텐츠로 이 공간을 가득 채울 일만 남았습니다. 예수님의 복음을 흘려보내는 통로가 되..

고장난 손잡이

차가 오래되다 보니 여기저기서 문제가 터지고 고장이 납니다. 어젯밤에는 운전석 손잡이가 떨어져 나갔습니다. 자동차 손잡이가 잘 붙어 있는 것도 당연한 게 아니군요. 아직 젊다는 증거입니다. 예수 믿은지 오래되면 여기저기서 문제가 터지고 고장이 납니다. 제 경우에는 겸손의 손잡이가 자주 고장납니다. 사람들 앞에서의 교만도 문제지만 하나님 앞에서의 교만이 더 큰 문제인 것 같습니다. 겸손할 땐 작은 문제를 놓고도 기도하지만, 교만해지면 큰 문제만 놓고 기도하게 됩니다. 하나님의 도움을 구하지 않아도 해낼 수 있는 것들이 점점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개척 3년이 훌쩍 지나다 보니 나름 경험도 쌓이고 지혜도 얻었다고 자각하고 자만했나 봅니다. 작은 것을 위해 기도하지 않는 자는 결국 그 무엇을 위해서도 기도하지 ..